숙박할인 프로모션 - 경남에서 추억의 하룻밤 실시

7월 10일부터 8월 31일까지, ‘야놀자’앱 통해 시행

경남지역 숙박시설 이용 시 할인쿠폰 최대 3만 원 제공

숙박체류형 관광객 유치로 코로나 19로 침체된 관광시장 회복 기대

손광식 기자

작성 2020.07.08 11:10 수정 2020.07.08 13:53

경상남도가 여름휴가철 체류형 관광객을 경남으로 적극 유치하기 위해 ‘경남에서 추억의 하룻밤’ 숙박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경상남도와 경남관광협회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가 후원하는 이번 프로모션은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경남관광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고 숙박체류형 관광객 유치로 2차 소비를 촉진시켜 지역 경기회복을 위한 것이다.

 

지난 6월 공모를 통해 국내 유명 온라인 여가 플랫폼 ‘㈜야놀자’를 프로모션 운영사로 선정함에 따라, 경남도는 야놀자 앱을 통한 ‘경남도 전용관 페이지’에서 숙박 예약과 결제 시 이용 가능한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숙박료 할인쿠폰은 ‣ 2만 원 이상 7만원 미만 상품 구매 시 1만 원, ‣ 7만 원 이상 상품 구매 시 2만 원, ‣ 12만 원 이상 상품 구매 시 3만 원의 금액으로 지원된다.

 

이번 프로모션 이벤트는 7월 10일부터 8월 31일까지 운영되며, 할인쿠폰은 8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단, 할인쿠폰 제공은 선착순으로 예산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류명현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쌓인 국민 스트레스 해소와 어려운 지역 관광시장 회복을 위해 이번 이벤트를 준비하게 되었다”면서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저렴한 가격에 숙박을 예약하고, 경남에 머물면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서도 많이 소비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모션 관련 자세한 내용은 7월 10일부터 야놀자 앱(App)이나 경상남도관광협회 홈페이지(http://www.tourgsnd.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온라인유통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손광식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